홈 > 정치 > 정치
정치
이철우 경북지사, 4당 원내대표 만나 SK 하이닉스 유치 건의
평생 무신론자 전 호주 총독, 85세에 세례 받아
홀트, 자선달리기 대회 ‘RUN TO GIVE’ 참여

기분좋은 잠과 부담없는 독서 사이에는 밀접한 관계가 있다. 어느 경우에도 심장의 고동이 부드러워지고 긴장감이 풀리며, 마음은 냉정하게 된다. 최선의 독서법은 잠자리 곁에서의 독서이다. - 임어당 林語堂 (중국문학가:1895~1976)

잠과 독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